별명

나에겐 여러가지 별명이 있다. 내가 속한 집단에 따라서 나를 부르는 별명이 달라진다.

남박 - 초등학교 3학년때부터 대학원때까지 학교에서 나를 알고 지낸 사람들은 나를 이렇게 부른다. 그 이유는 아는게 많아서.

snowall - 중2때부터 지금까지 온라인에서 나를 알게 되어 만난 사람들은 나를 이렇게 부른다. 그 이유는 내 ID니까.

미남 - 중3때 한정되었던 특수한 별명이다. 음악선생님이 전자피아노를 음악시간마다 들고올 사람을 선정하는데 스스로 잘생겼다고 생각하는 사람보고 손을 들으라고 해서, 내 옆자리에 앉아있던 짝궁이 내 손을 번쩍 올려주었다. 그 뒤로 중3 내내 미남 소리를 들었다는 슬픈 전설이...

중동군 - 훈련소에서 알게 된 사람 중 딱 1명만 나를 이렇게 부른다. 난 한국군이라고.

본명 - 직장에서 나를 알게 된 사람들은 나를 본명으로 부른다. 훈련소에서 알게 된 사람들도 본명으로 부른다. 그 외에 친구 몇명도 나를 본명으로 부른다. 친척들도 나를 본명으로 부른다. 근데 내 본명이 가장 어색하다. 응답 시간이 가장 늦을 것 같은 호칭이다.


by snowall 2010. 9. 19. 11:57
  • goldenbug 2010.09.19 12:41 ADDR EDIT/DEL REPLY

    ㅋㅋㅋㅋ
    제목을 발명으로 읽은...orz
    비가 많이 오네요. 몸조심하세요.

  • Aptunus 2010.09.19 14:42 신고 ADDR EDIT/DEL REPLY

    남박이란 별명 왠지 멋져 보이군요 ^^*

  • dbskzh 2010.09.19 14:48 ADDR EDIT/DEL REPLY

    snowall이라는 이름 참 잘 지은 것 같아요^^

    • snowall 2010.09.20 03:43 신고 EDIT/DEL

      그런가요? 맘에 들어서 아직까지 쓰고 있네요

  • 구차니 2010.09.19 22:14 신고 ADDR EDIT/DEL REPLY

    그래도 역시 스놀님이 가장 어울려요! ㅋ

    • snowall 2010.09.20 03:43 신고 EDIT/DEL

      개인적으로는 남박이 더 익숙합니다.

  • emanoN 2010.09.20 01:03 ADDR EDIT/DEL REPLY

    중공군도 아니고 중동군…. 무슨 짓을 한게야. OT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