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밌다.

스토리는 평이한 스토리지만 음악과 오케스트라를 잘 넣어서 볼만한 스토리가 되었다. 연기는 볼만하다. 내가 일본식 개그에 익숙해서 그런진 몰라도 개그 코드가 잘 맞아서 재밌게 봤다. 막장으로 가는 CG삽입과 대놓고 사용한 마네킹 덕분일까. (한국 영화였으면 대역 없이, 마네킹 없이, CG없이 같은 장면을 연출했을 듯.)

피아노 연습을 좀 더 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고, 영어공부도 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by snowall 2010. 9. 20. 09:21
  • emanoN 2010.09.20 11:54 ADDR EDIT/DEL REPLY

    피아노!!
    난 요즘 바이올린을 다시 시작해볼까 생각 중. 바이올린은 소리가 너무 큰게 맘에 안들어서(약음기 쓰면 그거대로 소리가 맘에 안들고) 전자 바이올린을 살까 했는데, 내 월급으론 조금 후덜덜한 가격이라 (그렇다고 너무 싼건 또 불안해서 사기 싫고;;) 일단 집에 있는 클래식 바이올린으로 낮에만 조금씩 연습해보려고.

    • snowall 2010.09.20 12:39 신고 EDIT/DEL

      조만간 바이올린 버전의 악의 하인을 감상할 수 있겠군요
      기대기대 +_+

  • 장대군 2010.09.20 12:43 신고 ADDR EDIT/DEL REPLY

    ㅌ트위터에서 박중훈씨가 혹평했던 작품이라 궁금한 영화였어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