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간만에...

내 방 책상과 그 옆에 있는 책장이다. 참고로 책상 아래에 빈공간 없다. 논란의 여지는 미리 없애기...


내방 컴퓨터 책상 옆에 있는 책장이다. 주로 만화책이 보이지만, 가장 윗칸에는 역시 전공책이 꽂혀 있다. 참고로 가장 아래쪽 한칸은 책이 없어서 찍지 않았다. 책 있는 부분이 오늘의 주제임.

손떨림을 아직 해결하지 못해서 사진이 좀 흔들렸다. 우리 어머니 드레싱 룸 겸 작업실 겸 서재의 첫번째 책장이다. 여기는 책이 그다지 많이 보이지 않는다.

서재의 두번째와 세번째 책장. 아무래도 작업실 겸 창고이다 보니 아래쪽에 가려진 책들까지 찍기 위하여 잡동사니를 치울 여유가 없었다.

여기는 네번째와 다섯번째 책장이다. 주로 10년쯤 전에 읽던 책들이 꽂혀 있다. 지금도 가끔 읽긴 하지만. 퇴마록은 국내편, 세계편까지 빌려보고 혼세편만 사서보고 말세편은 다시 빌려봤다. 나머지 다 수집해버릴까 고민중...

여섯번째와 일곱번째 책장이다. 여섯번째 책장은 안타깝게도 어머니 작품 때문에 반 이상 가려졌지만, 저기도 책이 가득 차 있다. 일곱번째 책장에는 주로 어머니가 보시는 서예 관련 책들이 많다.

내 동생 방의 책장이다. 국사와 중국어를 전공해서 한문책과 역사책이 한가득이다.

그 첫번째 책장을 좀 더 상세하게 찍은 사진.


내 동생 방의 책상과 붙은 책장. 사실은 저 책상 위에도 대량의 책이 쌓여 있었는데 그 책들을 정리하기 위해서 책장을 샀다.
그 책장이 바로 문짝 뒤에 숨어있는 쟤다. 그리고 컴퓨터 책상 밑에는 원래 저만큼 들어가 있었다.


현관문 옆에 있는 책장이다. 책장이 휘어져 보이는건 카메라 렌즈의 광학적 수차 때문이 아니라 실제로 휘어져서 그렇다.


마루에 있는 책상 위에 쌓여있는 책들이다. 저건 어머니와 아버지가 공부하시는 책들이다.

안방 화장실 옆에 있는 책들. 참고로 이 책들은 다 아버지 책들이다.
안방 서랍장 위에 있는 책들. 책장이 부족하다보니 여기저기 꾸겨져 들어가 있는 책들도 많다.

여기까지, 친정집에 있는 책장들은 전부 소개했다. 내일은 광주 자취방에 있는 책장을 소개해야겠다.

질문 : 우리집엔 책이 도대체 몇권인가요...-_-

추가 - 어느분의 추가요청으로 찍은 서재 세부사진.

by snowall 2011. 4. 10. 14:42
  • Aptunus 2011.04.10 17:25 신고 ADDR EDIT/DEL REPLY

    책들 정말 많군요... ^^*

  • 꽃마조 2011.04.11 20:46 신고 ADDR EDIT/DEL REPLY

    어마어마한 살림살이를 보고있자니 이사때의 괴로운 기억이 다시 떠올랐으쇼.

  • goldenbug 2011.04.15 08:53 신고 ADDR EDIT/DEL REPLY

    집에 가시면 정말 좋겠어요....^^
    어렸을 때 집에 책 많은 아이들을 정말 부러워했었는데..

    • snowall 2011.04.15 22:08 신고 EDIT/DEL

      ㅋㅋㅋ
      제가 나중에 애들 생기면 그 애들이 좋겠죠

  • 김진영 2012.03.31 19:32 ADDR EDIT/DEL REPLY

    우아, 정말 많네요.

    저도 골든버그님처럼 어렸을 때, 그리고 지금도 여전히 책 많은 사람들을 보면 정말 부럽습니다.

  • snowall 2013.12.28 22:26 신고 ADDR EDIT/DEL REPLY

    그러고보니 지금은 한 1천권 정도 더 늘었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