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간만에 올린다. Judy and Mary의 "고래12호"



クラッカ-とチ-ズとワインで 크래커와 치즈와 와인으로
フル回轉(かいてん)のスクリュウはグウ!! 풀 회전의 스크류는 '부릉-!!'
スライダ-でジッパ-(はず)む 슬라이더로 지퍼는 튀네
(はい)ばっかりのている 재뿐인 하늘을 보고 있다
今度(こんど)こそ ()れたい 지금이야말로 수중에 넣고 싶다.
こぼれそうな()めてく흘러넘칠 듯한 밤이 깨어 가고

イミテ-ションのダイヤで 모조 다이아몬드로
(うそ)ばっかりのがしたいわ 거짓말뿐인 사랑을 하고 싶어
戀人 さらわれて 연인이 휩쓸려
惡魔(あくま)(しろ)から(たす)()そう 악마의 성에서 구해 내자
()きしめてれたい 꼭 껴안으며 수중에 넣고 싶어
キラメク(ほし)のアイテムを 반짝이는 별들의 아이템을

黃金色(こうかねいろ)旅人 황금색의 여행자가
ってる 物語(ものかた)りへ ごう 기다리고 있는 이야기에게로, 서둘러
太陽目覺めたら あの(ふね)()こう 태양이 깨어난다면 저 배로 가자
よりそって 雪解(ゆきど)けを바싹 붙어서 눈의 바다를 헤엄치는
くじらみたいな まだらない あのては 고래 같구나. 아직 아무도 모르는 저 하늘의 끝은
きっと まぶしすぎる ガラスの(とびら)분명, 너무나 눈부신 유리로 만들어진 문
ドルフィンキックで しびれてみたいな돌핀 킥으로 마비돼보고싶다


らない()かを 모르는 사이 누군가를

(きず)つけて ここまでたこと상처 입히며 여기까지 온 것
()()がるしぶきに날아 오르는 물보라에
せないようにした눈물을 보이지 않으려 했네
未來達 걷기 시작하는 미래들
あたしを(こま)らせないで날 곤혹스럽게 만들지 마
ひろい宇宙(うちゅう)()넓은 우주의 한 가운데의
まるでさな(いし)ころみたいよ마치 작은 돌맹이 같아요

(つか)れたあたしを ってる걷다 지친 나를 가다리고 있는
物語りへ ごう이야기로 서둘러
太陽目覺めたら あのこう태양이 잠깬다면 그 바다에 가자
よりそって 雪解(ゆきど)けを 바싹 붙어서 눈의 바다를 헤엄치는
くじらみたいな 고래같구나
まだらない あのては아직 아무도 알지못하는 저 하늘의 끝은
きっと まぶしすぎて えない분명 너무 눈부셔서 보이지 않아
太陽目覺めたら あのこう 태양이 깨어난다면 저 배로 가자

...えて...파도를 넘어서
ドルフィンキックで しびれてみたいな 돌핀 킥으로 마비돼보고 싶어

----------

그냥 정신없이 신나는 노래. JAM 스타일, 그대로랄까.

아무것도 생각하지 않고. 아무것도 걱정하지 않고 듣는다.


by snowall 2012.06.02 02: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