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째서 제목이 "전액 환불"인가 하는가 궁금하게 만든 그 영화.


내가 아는 나는 과연 나인가 하는 질문을 던지게 했다. 그래서 뭐.


허공에 표시된 공중 도시와 뒤얽힌 엘리베이터가 맘에 들었다. 


지구를 관통하는 터널이 17분밖에 안 걸린다니, 그것도 마음에 드는 부분이다. "코어"보다는 조금 더 괜찮은 묘사를 하고 있는데, 지구 중심을 지나갈 때 중력 반전이 일어나서 위아래가 바뀌게 된다. 


옥의 티 추가 - 자유낙하하는 엘리베이터에서는 중력이 얼마인가에 관계 없이 그 내부는 무중력 상태가 된다. (심지어 엘리베이터가 없어도 상관 없다.) 그러므로 책을 잘 읽다가 무중력 상태가 되어 책이 살살 떠오르는 부분은 묘사가 틀렸다.

by snowall 2012. 8. 18. 19:40
  • goldenbug 2012.08.19 06:15 신고 ADDR EDIT/DEL REPLY

    새로 만든 토탈리콜은 정말 재미가 없더라구요. ^^;
    뭐랄까, 예전에 만든 걸 우려멱기 위해 어거지로 끼워맞춰 연결한 거 같다고나 할까??

    지구를 관통하는 엘리베이터가 17 분밖에 안 걸리는 건 내려갈 때 중력 이외에 자체동력으로 가속한다는 이야기니까 나름 잘 만든 장면이긴 하지만, 세부적으로 따지면 별로 만족스럽지 않더라구요.

    • snowall 2012.08.19 12:22 신고 EDIT/DEL

      저는 엘리베이터 계속 갈아타면서 뛰어 다니는 액션이 맘에 들었어요 ㅎㅎ

      그리고 하늘에 떠 있는 건물, 도시는 정말 제가 바라던 그런 동네? 랄까요.

      스토리는 그냥 즐겼습니다 ㅋㅋ 어차피 지금은 기억도 안나요

  • goldenbug 2012.08.20 01:41 신고 ADDR EDIT/DEL REPLY

    http://lab.goldenbug.me/2012/08/blog-post_20.html
    리뷰 썼습니다.
    스놀 님처럼 과학적 시각으로 쓴 글은 아니예요. 과학적 시각의 글은 bluray가 나온 뒤에 써야 할 듯 싶네요. ^^

  • goldenbug 2012.08.20 01:41 신고 ADDR EDIT/DEL REPLY

    lab.goldenbug.me/2012/08/blog-post_20.html
    리뷰 썼습니다.
    스놀 님처럼 과학적 시각으로 쓴 글은 아니예요. 과학적 시각의 글은 bluray가 나온 뒤에 써야 할 듯 싶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