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르 : 코믹 느와르 SF

우주선 안에서 적들과 싸운다.
인상깊은(=기억나는) 대사는 개구리처럼 생긴 외계인이 "난 다쳤으니까 H자로 찢어서 처형하면 안되는거 알지?"

SF주제에 총싸움보다 직접 타격에 의한 무술 대결 장면이 많았는데 그 이유는 팔이 몸에 눌려서 저려오는 상태로 꿈을 꿔서 그런 것 같다.

영화로 만들어도 괜찮을만한 시나리오였는데 다 잊어먹었다. 복구 불능. 출근하느라 정신없이 뛰는 사이 다 잊었다.


신고
by snowall 2010.02.16 09:46
  • beebop 2010.02.16 17:51 신고 ADDR EDIT/DEL REPLY

    메트릭스 같았겠는걸?
    SF지만 무술장면이 압권이였지...

    • snowall 2010.02.16 18:07 신고 EDIT/DEL

      ㅋㅋ그 비슷...
      오늘 밤에 그 후속편을 꿈꿀테다. 재방송이라도 꿈꿔야지 ㅋㅋ

  • Joe군 2011.12.07 18:49 신고 ADDR EDIT/DEL REPLY

    항상 꿈은 적어 놓지 않으면 거의 전부 까먹죠.
    영화로 만들어도 괜찮을만한 시나리오였는데 말이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