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 짝


사방천지가 깜깜한데
저 앞에 반짝이는 빛이 있어 가보았더니
별도 아니고 터널의 끝도 아니었다.
무엇이었을까.


사방천지가 밝은데

눈앞을 가로지르는 선이 있어 가보았더니

담벼락도 아니고 바다의 끝도 아니었다.

무엇이었을까.


그 끝에 있던 것은

아마도 나의 반

아마도 나의 짝


사방천지가 깜깜한데
저 앞에 반짝이는 빛이 있어 가보았더니
별도 아니고 터널의 끝도 아니었다.


---

2017. 1. 14. 남기환.

신고
by snowall 2016.12.30 13:47

티스토리 툴바